컨설팅 후기

Home 프로그램 컨설팅 컨설팅 후기

게시물 검색
선생님 내년에도 뵈요! 장성여자중학교의 이야기:)
청소년과 놀이문화연구소 조회수:907 59.9.113.23
2019-03-15 13:32:03

안녕하세요! 청소년과 놀이문화 연구소입니다.

 

이번 3월 14일, 장성여자중학교에 아자를 다녀온 일화입니다.

아이들이 다 같이 손을 잡고 동그랗게 원모양을 만듭니다.

그리고 한 아이가 중심에서서 시작을 외친 다음 친구들

사이를 지나 밖으로 빠져나와야 하는 놀이입니다.

이 놀이를 10~15분간 돌아가며 해보았고, 소감을 나누었습니다.

아이들은 ‘아팠어요, 힘들었어요, 답답했어요.’ 라는

그 순간의 감정을 이야기 해주었습니다.

 

이 놀이에 의미는 공동체 안에서 홀로되었을 때 느끼는 소외감과 고립감 등의

감정을 경험해볼 수 있는 놀이였습니다. 저는 이 놀이가 주는 의미를 아이들과 함께

나누며 어릴 적 제 삶을 이야기 했습니다. 아이들은 담담하게 이야기를 들으며

놀이에 대한 의미를 다시 한 번 생각해보았고 마무리를 할 때쯤에는

선생님을 내년에도 보았으면 좋겠다고 이야기 해주었습니다.

 

아이들은 마지막으로

 

“재밌었어요!”

 

“반 친구들이랑 친해질 수 있어서 좋았어요.”

 

“친구들을 알아가게 된 것 같아요.”

 

라고 소감을 말해주었습니다.

 

최근 들어 아이들 사이에서 소외감을 느껴보지 않은 친구들을 찾아보기가 어렵습니다.

모두가 느낀 감정이자 또 다시 느끼고 싶지 않은 감정이리라 생각합니다. 아이들에게 있어

놀이를 통해 즐거움을 넘어서 함께하는 소중함과 만나는 기쁨을 전해주었으면 좋겠습니다.

 

장성여자중학교의 아이들이 경험한 놀이를 통해

계속해서 놀이의 문화를 만들어나가기를 함께 응원합니다:) 아자!

댓글[0]

열기 닫기